top of page

해외문자 메시징: 세계로 메시지를 전하는 기적의 시작


해외문자 국제문자 문자광고
해외문자 국제문자 문자광고

해외문자 메시징의 기원은 1992년 12월 3일, 시마 그룹 텔레컴스의 개발자 닐 패프워스가 최초의 해외문자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해외문자 메시지의 내용은 간단했습니다. "메리 크리스마스"라는 말이었습니다.


해외문자의 개념은 1980년대 초에 프랑스-독일 GSM 협력에 의해 개발되었습니다. 하지만 당시에는 GSM 휴대전화가 문자 메시징을 지원하지 않아서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키아가 해외문자를 지원하는 휴대전화를 개발하였습니다.


처음에는 해외문자가 느리게 채택되었고 사람들은 이 새로운 의사 소통 방식에 대해 호기심을 갖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남에 따라 해외문자 메시징은 인기를 얻고 의사 소통 방식으로 선호되었습니다. 특히 2007년에는 미국에서 해외문자가 전화 통화보다 더 많이 사용되었습니다.


인터넷의 발전과 함께 기업들은 대량 해외문자 서비스를 활용하여 고객들과 빠르게 연결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냈습니다. 해외문자는 프로모션, 리마인더, 그리고 알림을 보내는 데에 널리 사용되었습니다. 또한 해외문자는 저렴한 비용으로 메시지를 보낼 수 있으며 수신자가 편한 시간에 메시지를 확인할 수 있는 편리함으로 인해 기업들이 대규모 소통에 많이 활용되었습니다.


다른 메시징 채널들도 많이 있지만 해외문자는 모든 종류의 휴대전화와 호환되기 때문에 여전히 인기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해외문자 메시징은 현재도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